빨강와와갤러리

 

       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



방황 (in Sunset)

.
.
.
어 디 로 가 야 할 까 ? . . .



.
.
.



.
.
어 디 로 가 야 하 나 ? . . .
.
.




사랑은 언제나 고독의 친구였던 거지
고독은 사랑을 부르고 목 말라 했던 거지 ...


버릴 수 있나 버릴 수 있나 헛된 자존심과 이기심의 허물 버릴 수 있나 아무렇게나 나를 방관하던 자유로움을
시작할 텐가 시작할 텐가 내가 충고하네 서두르지 말게 시작할 텐가 부탁하네 값싼 외로움 앞에 존재를 잃지 말게
사랑은 언제나 고독의 친구였던 거지 고독은 사랑을 부르고 목 말라 했던 거지
기억하는가 기억하는가 결국 이상들은 사라지고 말지
기억하는가 현실이란 정말 잔인하게 단꿈을 깨우지 텅 빈 방안을 울리는 멜로디에 눈물을 삼킨 날              
잊으려고 했지만 이렇게 이렇게 다시 저려오네 사랑은 언제나 고독의 친구였던 거지고독은 사랑을 부르고 목 말라 했던 거지
사랑은 눈물이 고독은 타버린 재가 되어 흐르고 흩날려서 언젠간 서로를 어루만지겠지






script src="http://widgetprovider.daum.net/view?url=http://widgetcfs1.daum.net/xml/17/widget/2008/09/22/11/20/48d700f86e354.xml&&width=166&height=55&widgetId=87&scrap=1" type="text/javascript">
-추천하기     -목록보기  
제목: 방황 (in Sunset)

풍경


사진가: redwawa * http://www.redwawa.com

등록일: 2012-05-24 17:37
조회수: 1273 / 추천수: 144
IMG_20120523_192557_3.jpg (300.7 KB)
IMG_20120523_185735_4.jpg (289.2 KB)

More files(2)...
전체   인물/패션 (47)   풍경 (33)   자연/정물 (11)   Still Life (8)   기타 (8)   *누드갤러리는 로그인 하셔야합니다 (1)
[로그인 회원가입] 
:: 누드 사진은 누드갤러리로 이동 하였습니다.로그인 하세요 
h:2060 v:186
2013-02-10 18:09
발길 가는대로-2
h:2550 v:218
2012-06-18 19:05
발길 가는대로
h:2519 v:226
2012-06-12 14:39
바람 불던 날
h:2478 v:199
2012-06-07 19:42
숨어 피는 꽃
h:1338 v:131
2012-06-05 14:51
자전거를 타고 가다
h:1317 v:139
2012-06-04 15:28
방황 (in Sunset)
h:1273 v:144
2012-05-24 17:37
정영주 [삼가 고인의 명복을 빌면서...]
h:2191 v:159
2011-09-04 04:39
....
h:1807 v:201
2009-11-13 02:20
평온한 빈자리
h:1900 v:195
2009-11-08 02:54
Long a go... in Autumn
h:2418 v:241
2008-10-20 22:38
In Jeju
h:2463 v:269
2008-09-04 16:29
약간의 흔들린 반영
h:2895 v:270
2008-04-22 20:35
LEE J Y -3
h:3392 v:270
2008-02-22 20:13
LEE J Y -2
h:3071 v:273
2008-02-22 20:13
1   2   3   4   5   6   7  
-목록보기  -다음페이지  
       
Copyright 1999-2017 Zeroboard / skin by DQ'Style 



회원 미가입 상태 에서도 대부분의 게시물을 보실 수 있습니다. 회원가입을 하시면 [누드갤러리]도 보실 수 있습니다